Skip to content

마에스트로 _ 0672

 

그와 함께 했던 NBC 교향악단은 노지휘자가 은퇴하자 1년간 지휘자석을 비워두고 공연하고 자진 해산한다. 악보에 적힌 작곡가의 지시들을 무시하고 지휘자 마음대로 연주하는 것에 불만을 품은 마에스트로  아르투르 토스카니니 이야기이다. 악보의 음표 하나하나를 정확하게 재현하려고 하여 지휘법의 기본을 구축한 최고의 지휘자로 기억된다.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